상단여백
HOME 수성정보통 문화행사
“대구서 ‘비치발리볼대회’ 즐기세요”‘비치발리볼 월드투어’ 12~15일 수성못 특설경기장서 개최… 12개국 16팀 참가
[지난해 수성못 상화동산 특설무대에서 열린 비치발리볼 월드투어 모습.]

내륙 도시 대구에서 해변 대표 스포츠인 비치발리볼 대회가 열린다.

9일 대구시에 따르면 국제배구연맹(FIVB)이 주관하는 ‘2018 FIVB 대구 비치발리볼 월드투어’가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수성못 상화동산 특설경기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에는 러시아, 호주, 캐나다, 오스트리아, 터키 등 12개국 16팀, 130여 명이 참가한다.

‘대구 비치발리볼 월드투어’는 지난 2015년 대구에서 처음으로 개최된 국내 최초 내륙 비치발리볼 대회다.

해변 스포츠의 고정 관념을 깬 행사로 화제를 모았으며, 지난 2016년부터는 대구 도심에서 야간 경기로 치러져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대회 첫날인 12일 오후 6시부터 4일간의 열전에 돌입하는 이번 대회는 전체 경기의 절반 이상이 야간 경기로 진행되고, 오는 2020년 도쿄올림픽 출전 자격을 획득하는 국제배구연맹의 정식 월드투어 대회로 치러진다.

개막전과 3·4위전 및 결승전은 국내 지상파 중계와 유튜브를 통해 전 세계로 방송돼 ‘국제스포츠 도시, 대구’를 알리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시 관계자는 “이번 대회가 시민들에게 청량감과 재미를 선사하게 될 것”이라며 “박진감 넘치는 선수들의 경기로 전 세계에 ‘국제스포츠 도시 대구’를 알리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명품수성뉴스  webmaster@suseong.kr

<저작권자 © 명품수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명품수성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