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0회 수성구민상’에 구자보, 남병웅씨 선정
‘제30회 수성구민상’에 구자보, 남병웅씨 선정
  • e수성뉴스
  • 승인 2019.10.16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0회 수성구민상 수상자인 구자보(왼쪽), 남병웅씨.
제30회 수성구민상 수상자인 구자보(왼쪽), 남병웅씨.

대구 수성구 구자보, 남병웅씨가 각각 ‘제30회 수성구민상’ 사회봉사와 교육문화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수성구청은 이들을 다 함께 행복한 수성구를 만드는 데 헌신적으로 기여한 ‘제30회 수성구민상’ 수상자로 선정하고 16일 발표했다. 

사회봉사 부문 수상자 구자보씨는 월남전에 참전한 국가유공자로, 1975년 범어1동 방범대원 활동을 시작으로 2001년부터 10년간 범어1동 방위협의회장직을 수행하는 등 지역사회 안전과 평화에 이바지했다. 

2006년부터 현재까지 범어1동 수성사랑 실버봉사단장으로 활발히 활동하며 환경정화 및 치매환자 청소도우미 등의 봉사활동을 적극 추진했다. 

또 수성경찰서 아동안전지킴이로 아동 안전과 보호에 노력하는 등 따뜻한 나눔과 배려 확산에 기여했다.  

교육문화 부문 수상자 남병웅씨는 웰빙생활건강연구소 대표이자 대구경북흥사단 평생교육원장으로, 1998년 평생학습으로 인생 2막을 개척해 2010년 애기애타(愛己愛他) 웃음동아리, 2011년 평강공주 학습동아리, 2014년 전래놀이 동아리 등 평생학습 동아리 다수 창립 및 활성화를 통해 인재육성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했다.  

또 지역 주민 대상 애기애타 웃음교실 운영으로 행복바이러스 전파, 재능기부 학습봉사 등을 통한 배움 나눔 활동 등으로 인재양성 및 지역문화진흥 등 깨어있는 삶터 조성에 기여했다.

수성구민상은 43만 구민의 이름으로 수여하는 수성구의 가장 권위 있는 상이다.

해마다 학계, 언론계, 시민단체 등으로 구성된 수성구민상 시상심의위원회의 엄정한 심사를 거쳐 수상자를 선정하며, 1990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54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2016년부터는 다양한 분야에서 지역사회에 공헌한 분들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자 지역발전, 사회봉사, 교육문화 부문으로 나누어 수상자를 선정하고 있다. 

수성구청 관계자는 “지역사회를 위해 봉사하고 함께 행복한 수성구를 만들고자 최선을 다하신 분들에게 43만 구민의 뜻을 담아 수성구민상의 영예를 드리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하고 앞으로도 행복수성을 함께 만들어 가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수성구민상 시상식은 오는 31일 수성아트피아에서 개최되는 ‘수성사랑음악회’ 행사 중 펼쳐질 예정이다.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수성구청이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담당자 : 박종혁/ 053-666-428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